bar_progress

사이클 이혜진, 경륜 1라운드 3위…패자부활전에서 재도전

최종수정 2021.08.04 16:37 기사입력 2021.08.04 16:37

댓글쓰기

사이클 이혜진 선수.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사이클 이혜진 선수.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최동현 기자] 한국 사이클 첫 메달 수확을 노리는 이혜진(29·부산지방공단스포원)이 여자 경륜 패자부활전으로 내려갔다.


이혜진은 4일 일본 시즈오카현 이즈시 이즈벨로드롬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사이클 트랙 여자 경륜 1라운드에서 1조 5명 중 3위를 기록, 2라운드(준준결승) 진출에 실패했다. 경륜은 1라운드에서 조 2위 안에 들어야 준준결승에 진출할 수 있다.

1라운드 탈락자는 패자부활전에서 조 2위 안에 들면 준준결승에 합류한다.


경륜은 둘레 250m의 실내 벨로드롬 트랙 6바퀴를 돌면서 기록이 아닌 순위로 경쟁하는 방식이다. 오토바이를 탄 유도 심판(더니)이 속도를 끌어올리며 3바퀴를 돌고 빠지면, 선수들이 남은 3바퀴를 돌며 치열한 순위 다툼을 한다.


최동현 기자 nell@asiae.co.kr
TODAY 주요뉴스 "유서 썼다" 고백한 박하선 "부모님이 모르는 부분 세세하게 적어" "유서 썼다" 고백한 박하선 "부모님이 모르는 ...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