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단테 서거 700주기' 서울도서관, 8~9월 '단테와 신곡' 강좌

최종수정 2021.07.26 13:10 기사입력 2021.07.26 13:10

댓글쓰기

'단테 서거 700주기' 서울도서관, 8~9월 '단테와 신곡' 강좌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임철영 기자] 서울도서관은 ‘단테’ 서거 700주기를 기념해 ‘단테’와 '신곡' 강좌를 8월 12일부터 9월 2일까지 매주 목요일 19시 30분에 비대면으로 운영한다고 26일 밝혔다.


이번 강좌는 ‘단테’ 연구의 권위자인 부산외국어대학교 박상진 교수가 진행한다. 그는 2020년에 한국 최초로 이탈리아의 저명한 문학상인 ‘플라이아노상(Flaiano Prizes)’을 받았다.

강좌는 4차례에 걸쳐 중세를 대표하는 세계적인 작가인 ‘단테’와 그의 거작 신곡의 다양한 세계를 탐사하고 작품 속에서 배경으로 나오는 곳을 여행하는 과정으로 구성했다. 1회는 700년 전의 ‘단테’를 찾아가는 여행, 2회는 신곡의 세계를 탐사하는 여행, 3회는 ‘단테’를 따라 떠나는 이탈리아 여행, 4회는 여행의 뒤안길에서 나누는 공감으로 진행된다.


강좌 수강 신청은 27일부터 ‘서울도서관 누리집→ 신청·참여→ 강좌 신청’에서 할 수 있다. 서울시 시민이면 누구나 무료로 참여할 수 있으며, 선착순으로 50명을 모집한다.


이정수 서울도서관장은 "‘단테’가 순례한 지옥-연옥-천국의 여정은 복잡한 우리 사회와 삶 속에서도 맞닥뜨리게 되지만, ‘단테’는 그 모든 여정 뒤에 사랑이 버티고 있다는 것을 깨닫는다"면서 "작품을 읽어가면서 우리 사회를 지탱하는 소중한 가치를 발견하고 일상의 사랑들을 만들어 가는 의미 있는 시간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임철영 기자 cylim@asiae.co.kr
TODAY 주요뉴스 남궁민, 벌크업에 약물 논란…"논란 있을 만한 몸 아닌데?" 남궁민, 벌크업에 약물 논란…"논란 있을 만한...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