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삼성엔지니어링, '탄소중립을 위한 그린 암모니아 협의체' 업무협약 체결

최종수정 2021.07.15 08:59 기사입력 2021.07.15 08:59

댓글쓰기

삼성엔지니어링이 건설한 사우디아라비아 마덴 암모니아 플랜트 전경(사진제공=삼성엔지니어링)

삼성엔지니어링이 건설한 사우디아라비아 마덴 암모니아 플랜트 전경(사진제공=삼성엔지니어링)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정현진 기자] 삼성엔지니어링 이 국내 정부기관, 기업들과 함께 '탄소중립을 위한 그린 암모니아 협의체'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해외 그린수소 도입에 기반한 한국의 그린 암모니아 가치사슬 구축, 확대를 위해 협력한다고 15일 밝혔다.


삼성엔지니어링 은 이날 국내 18곳의 정부기관과 기업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대전 호텔ICC에서 열린 이날 행사에는 삼성엔지니어링 최성안 사장 등 이번 협의체에 참여하는 18개사의 최고경영진들이 온오프라인을 통해 참석했다.

그린 암모니아는 재생에너지를 기반으로 생산한 그린 수소를 비교적 합성이 용이하고 이송이 쉬운 암모니아로 변환한 것을 말한다. 협약 당사자들은 생산-이송-추출-활용 등의 각 분야에서 그린 암모니아 산업 진흥을 위한 정보교류와 기술개발, 표준화 협력, 국제교류 추진 등에 협력하게 된다.


삼성엔지니어링 은 합성과 분해 등 암모니아의 변환 분야에 있어서 기존 기술과 경험을 활용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중동, 중남미, 아시아 등 전 세계에서 중대형 암모니아 생산 플랜트 건설 경험을 통한 기술과 노하우를 보유하고 있고 원천기술을 보유한 글로벌 라이센서(기술선), 글로벌 에너지·화공 기업들과의 네트워크가 있어 이를 활용하겠다는 것이 삼성엔지니어링 의 설명이다.


삼성엔지니어링 은 이번 협력을 계기로 탄소중립과 수소 분야의 사업 확장을 더욱 가속화할 계획이다. 삼성엔지니어링 은 이번 암모니아 활용 뿐 아니라 해외 수소프로젝트 개발과 투자, 수소에너지의 활용, 탄소의 포집 및 저장, 활용 등 수소에너지의 이용과 탄소중립 분야에서의 지속적인 투자와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지난 3월 300억원 규모의 벤처투자 출자를 통해 관련 수소와 CCUS 기술 관련 벤처기업 육성에 나섰고, 지난 4월에는 롯데케미칼과 탄소중립과 친환경사업 확대를 위한 그린파트너십을 맺었다. 지난달에는 글로벌에너지기업인 베이커휴즈와 CCUS, 수소 관련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삼성엔지니어링 관계자는 "세계기후변화 등에 따라 전세계에서 그린 암모니아 활용과 기술에 대해서 주목하고 있다"면서 " 삼성엔지니어링 의 기술력과 경험을 살려 2050년 탄소중립 목표를 달성하는 데 일조하겠다"고 말했다.


정현진 기자 jhj48@asiae.co.kr
TODAY 주요뉴스 하석진 "개에게 젖 물리고 폭행도 당해"…가혹행위 폭로 하석진 "개에게 젖 물리고 폭행도 당해"…가혹...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