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클릭 e종목]"호텔신라, 정상화되고 있는 면세점…목표가↑"

최종수정 2021.05.31 07:32 기사입력 2021.05.31 07:32

댓글쓰기

[클릭 e종목]"호텔신라, 정상화되고 있는 면세점…목표가↑"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송화정 기자]대신증권은 31일 호텔신라 에 대해 공항점을 제외한 면세점 영업이 정상 수준으로 회복됐다고 보고 목표주가를 기존 9만원에서 12만원으로 상향 조정했다. 투자의견은 '매수'를 유지했다.


호텔신라는 1분기 영업이익 266억원을 기록하며 시장전망치(컨센서스) 13억원을 크게 상회했다. 유정현 대신증권 연구원은 "1분기 실적에서 주목할 점은 전사 영업이익률 3.7%, 면세부문(TR) 영업이익률 6.6%를 달성했다는 점"이라며 "전사 영업이익률 3.7%는 코로나19 이전인 2019 1분기 영업이익률 6.1%보다 낮은 수준이나 당시 TR 부문 영업이익률이 6.7%였던 점을 고려하면 면세점 업황은 공항점을 제외하고 이미 정상 수준으로 회복됐다고 할 수 있다"고 말했다.

코로나19로 방한 외국인은 급감했지만 고고도미시일방어체계(THAAD·사드) 이슈 이후 이미 중국 보따리상(따이공) 중심으로 재편된 국내 면세 산업이 코로나19로 경쟁을 자제하면서 강북에 위치한 주요 시내점 중심으로 손익이 가파르게 개선되고 있다. 유 연구원은 "이대로 해외 여행이 다시 본격 재개되고 출입국자수가 크게 증가할 경우 국내 면세점 업계의 경쟁은 지금보다 치열해질 가능성이 있지만 손익 악화보다 매출이 크게 증가하면서 이익 규모가 커지는 실적 개선 모멘텀으로 작용할 것"이라고 내다봤다.


면세점 산업을 둘러싼 대외 변수는 우호적이라는 의견이다. 유 연구원은 "최근 한미 정상회담 이후 한중 관계 악화에 대한 우려도 일부 제기됐지만 중국 정부의 유화적인 발언이 이어지면서 이에 대한 우려가 해소된 상황"이라며 "최근 지속되고 있는 달러 대비 위안화 가치 절상 흐름, 중국 소비자심리 지수 상승 흐름은 국내 면세점주 투자 심리에 매우 긍정적"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그는 "영업이익 정상화, 국내 면세점 산업을 둘러싼 대외 변수 호조 등을 고려할 때 호텔신라의 주가는 상승 흐름이 이어질 것"이라고 덧붙였다.


송화정 기자 pancake@asiae.co.kr
TODAY 주요뉴스 김소영, "바람, 변심…결혼 4년 만에 오상진에게 배신감" 폭로 김소영, "바람, 변심…결혼 4년 만에 오상진에...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