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5억7000만원 도난" 강남 주택가서 빈집털이…경찰, 용의자 추적

최종수정 2021.03.05 14:34 기사입력 2021.03.05 14:34

댓글쓰기

[이미지 출처=연합뉴스]

[이미지 출처=연합뉴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이정윤 기자] 서울 강남의 주택가에서 현금 수억원을 도난당했다는 신고가 들어와 경찰이 용의자 추적에 나섰다.


서울 수서경찰서는 강남구 역삼동의 한 다가구주택에 누군가가 침입해 현금을 훔쳐 갔다는 신고가 접수돼 용의자를 추적하고 있다고 5일 밝혔다.

피해자는 지난 2일 오후 2시 30분께 경찰에 신고를 했고 잠시 집을 비운 사이 현금 등을 도난 당한 것으로 알려졌다. 용의자는 170㎝ 정도의 체격에 검은색 후드티를 입고 모자를 쓰고 있었고 피해자가 뒤를 쫓았으나 붙잡지 못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 조사에서 피해자는 5억7000만원 상당의 현금을 도난당했다고 주장했다.


경찰은 폐쇄회로(CC)TV 영상 분석 등을 통해 용의자를 쫓고 공범이 있는지 여부도 확인하고 있다.



이정윤 기자 leejuyoo@asiae.co.kr
TODAY 주요뉴스 하정우 그림 최고가 2000만원·하지원은 500만원대 하정우 그림 최고가 2000만원·하지원은 500만...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