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클릭 e종목]'저세상 영업익' 씨젠…"코로나 변이바이러스로 성장세 기대""

최종수정 2021.02.19 08:12 기사입력 2021.02.19 07:29

댓글쓰기

[클릭 e종목]'저세상 영업익' 씨젠…"코로나 변이바이러스로 성장세 기대""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지연진 기자]하나금융투자는 코로나19 3차 대유행이 종식될 기미를 보이지만 변이 바이러스로 인해 진단키트업체 씨젠 의 성장성이 기대된다고 19일 밝혔다.


씨젠은 지난해 4분기 연결기준 매출액이 전년대비 1208% 증가한 4417억원, 영업이익은 4966% 증가한 2575억원을 기록했다. 하지만 이는 시장 전망치보다 18.5% 밑도는 수준이다. 분기 평균대비 400억원 가까이 증가한 판관비의 과도한 집행 탓이라는 분석이다. 경상연구개발비가 기존 분기별 평균 대비 약 2배 가까이 증가한 105억원이었고, 인센티브가 콘 폭으로 증가한 데 따른 것이다.

지난해 4분기 원달러 환율이 약 6% 하락하면서 수출 비중이 95%에 이르는 씨젠의 경우 외환거래 손실이 발생한데다 69억원 수준의 기부금도 영업외단에서 약 143억원 적자를 기록했다.


미국 기준 10월 중순부터 시작된 코로나19 3차 대유행은 서서히 종식될 기미를 보이고 있다. 미국의 경우 일일 확진자수가 최대 30만명까지 발생했고, 지난 17일 평균 일일 확진자 수는 7만7700여명으로 감소 추세다. 이는 씨젠의 주요 수출지역인 유럽이나 남미 지역에서도 나타나고 있다. 이로 인해 1월 서울시 송파구 진단키트 수출금액은 7689만 달러(한화 약 851억원)로 전월 대비 약 28% 감소하였다. 감소세는 2월에도 지속될 것으로 예상, 1분기 씨젠의 매출액은 기저효과로 전년 대비로는 큰 폭의 증가가 예상되지만, 전분기 대비 약 15% 감소할 것으로 예상된다.


다만 코로나19 변이 바이러스에 의한 4차 유행 가능성도 있다. 영국발 변이 바이러스의 경우 전파력은 70%, 치사율은 약 30% 가량 증가된 것으로 추정된다. 남아공 변이바이러스의 경우 기존에 개발된 치료제나 백신의 효과가 떨어진다는 보고가 있다. 변이에 따라 치료제와 백신이 달라질 수 있기 때문에 변이 종류에 대한 판별이 필요하며, 변이의 확산 속도를 측정하기 위해서는 이에 대한 진단이 필요하다.

씨젠은 이달 초 기존 코로나19 바이러스는 물론 영국, 남아공, 일본 및 브라질의 새로운 유형의 신종 변이 4가지 바이러스 감염여부를 한 번의 검사로 알 수 있는 멀티플렉스(multiplex) 진단키트를 개발, 2시간 이내에 변이 바이러스 감염여부를 확인할 수

있다. 또 코로나19 타액 진단키트를 개발했다. 선민정 하나금융투자 애널리스트는 "코로나19 진단이 점점 광범위하게 실시되고 의심자가 집에서도 손쉽게 검체를 채취할 수 있다는 점에서 코로나19 진단키트의 패러다임을 변화시키고 있는 씨젠의 지속적인 성장이 기대된다"고 말했다.


지연진 기자 gyj@asiae.co.kr
TODAY 주요뉴스 '세쌍둥이 임신' 104kg 황신영…"이제 배 터질 것 같다" '세쌍둥이 임신' 104kg 황신영…"이제 배 터질...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