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세븐일레븐,10년 위한 '2030 ESG 경영' 선언

최종수정 2021.01.19 07:45 기사입력 2021.01.19 07:45

댓글쓰기

친환경 가치, 사회적 가치, 투명한 기업경영
-친환경 상품·사회공헌,사회 안전망 구축,준법경영·동반성장
- ESG TFT 구성 및 평가 시스템 등 실질적 성과 창출 주력

18일 세븐일레븐 본사(서울 수표동 소재)대회의실에서 열린 ‘미래 10년을 위한 2030 ESG 경영 선포식’에서 최경호 세븐일레븐 대표(앞줄 왼쪽 두번째)와 임직원들이 ESG 경영을 공식 선언하고 있다.

18일 세븐일레븐 본사(서울 수표동 소재)대회의실에서 열린 ‘미래 10년을 위한 2030 ESG 경영 선포식’에서 최경호 세븐일레븐 대표(앞줄 왼쪽 두번째)와 임직원들이 ESG 경영을 공식 선언하고 있다.



[아시아경제 임혜선 기자] 편의점 세븐일레븐은 ESG(환경·사회·투명경영)경영을 선언하고 사회와의 공감·공생 경영을 통한 지속가능기업으로서의 경쟁력을 높여나갈 것이라고 19일 밝혔다.


세븐일레븐은 최경호 대표 주재 하에 ESG 달성 목표 및 핵심 추진 전략을 공유하는 시간을 갖고 ‘미래 10년을 위한 2030 ESG 경영’을 선포했다.

세븐일레븐의 ESG 경영은 친환경 가치, 사회적 가치, 투명한 기업경영 및 지배구조 수립(준법경영)을 목표로 한다. 이를 위해 환경(Green 7), 사회(Angel 7), 투명경영(With 7) 등 테마별로 나눠 공감과 공생의 역할을 다하는 사회적 기업으로 나아간다는 계획이다.


우선 친환경 상품 개발과 친환경 사회공헌 활동을 확대해 나간다.세븐일레븐은 지난 2018년 유통업계 최초로 재활용이 가능한 투명 얼음컵을 도입했고,전국 점포에서 친환경 모금함 운영도 시작했다.지난해 11월엔 페트병·캔 자동 수거기인 ‘AI 순환자원 회수로봇’ 6대도 설치 운영하고 있다.


올해 초 친환경 폴리락타이드(PLA)소재용기를 처음 사용한 초밥상품 출시, 환경부 친환경 인증마크를 받은 자체브랜드(PB) 생활용품 7종도 운영하고 있다. 세븐일레븐은 앞으로 대내외 친환경 경영활동 확대와 함께 친환경생활 저변 확대를 위한 국민 캠페인 등을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전국 단위의 오프라인 인프라를 활용한 사회 안전망 구축과 취약계층을 위한 공익활동도 강화한다. 무엇보다 아동학대 예방을 위한사회적 역할 강화에 최우선 방점을 두고 있다. 세븐일레븐은 현재 전국 8100여점이 아동 안전지킴이집 참여를 신청한 상황이며, 경찰청과 함께 '도담도담 캠페인'을 전개하고 있다. 세븐일레븐은 올해 아동안전지킴이집을 더욱 확대하고 여성과 노인을 위한 공익 활동도 마련해 나갈 계획이다. 점포 현장에서의 미담 사례를 적극 발굴하고 포상해 사회적 인식 확산 노력도 해나간다.


투명한 준법경영과 가맹점·파트너사 동반성장,그리고 건전한 조직문화 확립을 위한 노력도 계속해 나간다.세븐일레븐은 지난 2017년 업계 최초로 인증 받은 ‘반부패경영시스템(ISO37001)’을 지속 유지 발전시켜 나가는 동시에, 현장에서의 준법경영 실천을 위한 계획 수립 및 평가, 각종 상생 프로그램 확대, 열린 조직 문화를 위한 ‘리스펙트7캠페인’ 등을 체계적으로 수행해 나갈 예정이다.


세븐일레븐은 ESG 경영제도가중장기적인 사회적 가치로 발전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해 ‘ESG 태스크포스팀(TFT)’를 구성하고 임직원 업무 평가에도 ESG관련 항목을 확대하기로 했다.


최경호 대표는 "지속 가능한 미래가치를 창출하는 사회적 기업이 되기 위한 첫 단추로 2021년을 ESG 경영의 원년으로 삼고 향후 10년간 집중적인 활동을 전개할 것"이라며 "ESG 경영 실천을 통해 경영주,고객, 파트너사 등 모든 이해관계자들에게 사랑받는 기업이 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임혜선 기자 lhsro@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