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셀리드 "코로나19 백신 영장류 감염시험에서 방어 효능 확인"

최종수정 2020.12.16 10:06 기사입력 2020.12.16 10:06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유현석 기자] 셀리드 는 영장류를 대상으로 한 면역 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감염 시험에서 자체 개발하고 있는 아데노바이러스 벡터 기반 백신이 단회 투여만으로 영장류에서 바이러스 방어효능을 확인했다고 16일 밝혔다.


이번 시험은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코로나19 치료제·백신개발 범정부지원협의체가 3차 추경사업으로 지원하고 한국생명공학연구원이 개발한 영장류 감염모델을 이용해 ‘코로나19 백신 후보물질의 효능평가 및 약동력학 시험’을 시행하였다.

게잡이원숭이를 대상으로 셀리드의 코로나백신 ’AdCLD-CoV19’를 단회 투여한 후 7주차에 코로나19를 감염시켰다. 그 결과 코로나19 감염 후 2일차에 주요 감염 부위인 상기도에서 감염성 바이러스가 모두 사라진 것을 확인했다. 또 감염 후 3일차에 폐 조직 검체를 이용하여 수행한 시험에서도 감염성 바이러스는 전혀 검출되지 않았다.


강창율 셀리드 대표는 “AdCLD-CoV19은 단회 투여만으로 바이러스를 무력화시키는 중화항체 반응 및 감염세포를 제거할 수 있는 T세포 반응을 유도하는 강력한 예방 백신"이라며 "이번 시험을 통해 코로나19 바이러스에 대한 기억면역이 형성돼 면역반응이 완벽하게 작용한 결과를 확인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이어 "사람에게 투여 후에도 코로나19 감염 시 질병 발생 전에 바이러스를 완벽하게 제거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유현석 기자 guspower@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