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뉴욕증시 소폭 상승 ‥테슬라 600달러 '초읽기'

최종수정 2020.11.28 04:26 기사입력 2020.11.28 04:26

댓글쓰기

[이미지출처=로이터연합뉴스]

[이미지출처=로이터연합뉴스]


[아시아경제 뉴욕=백종민 특파원] 추수감사절 연휴를 맞아 조기 폐장한 뉴욕증시가 소폭 상승세를 기록했다.


27일(현지시간) 다우존스 30 산업평균지수는 37.90포인트(0.13%) 상승한 2만9910.37에, S&P 500 지수는 8.70포인트(0.24%) 오른 3638.35에, 나스닥 지수는 111.44포인트(0.92%) 오른 1만2205.85에 거래를 마쳤다.

다우지수는 다시 3만에 근접했고 S&P500 지수와 나스닥은 종가 기준 사상 최고치를 경신했다.


주간 상승률은 다우와 S&P500은 2.2%, 2.3%였다. 나스닥은 3% 가까이 올랐다.


전기차 업체 테슬라는 600달러선에 근접하는 강세를 보였다. 테슬라는 장중 598.78달러를 기록하며 또다시 사상 최고 기록을 썼다. 마감가는 2.05% 상승한 585.76달러였다.

테슬라 주가는 다음달 21일 S&P500지수 편입을 앞두고 연일 강세를 보이고 있다.




뉴욕=백종민 특파원 cinqange@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