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박보검, 해군 입대 후 첫 軍 공식행사…'호국음악회' MC로 활약

최종수정 2020.10.28 10:07 기사입력 2020.10.28 00:00

댓글쓰기

박보검은 27일 오후 제주 서귀포시 예술의 전당에서 열린 '2020 대한민국 해군 호국음악회'에서 사회를 맡았다. 사진=2020 대한민국해군 호국음악회 유튜브 캡처.

박보검은 27일 오후 제주 서귀포시 예술의 전당에서 열린 '2020 대한민국 해군 호국음악회'에서 사회를 맡았다. 사진=2020 대한민국해군 호국음악회 유튜브 캡처.



[아시아경제 김봉주 기자] 배우 박보검이 해군 입대 후 첫 공식 행사에 나서 눈길을 끈다.


박보검은 27일 오후 제주 서귀포시 예술의 전당에서 열린 '2020 대한민국 해군 호국음악회'에서 사회를 맡았다.

이날 해군 정복을 입고 무대에 선 박보검은 "지난 8월 입대해 6주 간 훈련을 마치고, 이 곳 제주도에서 첫 공식행사를 맡게 됐다"면서 "오늘 공연은 해군 유튜브 채널을 통해 생중계 되고 있다. 끝까지 함께 해달라"고 말했다.


박보검은 자신이 출연하는 드라마와 영화를 홍보하기도 했다.


박보검은 27일 오후 제주 서귀포시 예술의 전당에서 열린 '2020 대한민국 해군 호국음악회'에서 사회를 맡았다. 사진=2020 대한민국해군 호국음악회 유튜브 캡처.

박보검은 27일 오후 제주 서귀포시 예술의 전당에서 열린 '2020 대한민국 해군 호국음악회'에서 사회를 맡았다. 사진=2020 대한민국해군 호국음악회 유튜브 캡처.



박보검은 "오늘이 '청춘기록'의 마지막 회다"라면서 "오늘 행사를 마치고 '청춘기록' 마지막 회를 봐주시면 감사하겠다"며 출연 중인 드라마를 봐 달라고 당부했다.

이어 "오는 12월 개봉 예정인 영화 '서복' 또한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며 자신이 출연하는 영화 '서복'을 홍보했다.


박보검은 이날 오전 영화 '서복' 제작보고회에서도 영상으로 인사를 전한 바 있다.


사진=유튜브 영상 캡처.

사진=유튜브 영상 캡처.



그는 입대 전 남긴 영상을 통해 "'서복'에서 복제인간 서복 역을 맡은 박보검이다. 오늘 함께 하지 못해 아쉬운 마음에 영상을 남겼다. 서복이라는 캐릭터를 선물해주고 현장을 잘 이끌어준 이용주 감독, 현장에서 많은 걸 배운 공유, 배려해준 조우진 등 알게 모르게 고생한 모든 스태프들 진심으로 감사했다. 함께할 수 있어 행복했다. 많은 관심과 따뜻한 사랑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박보검은 지난 8월31일 해군 문화 홍보병으로 입대했다. 그는 20개월의 복무 기간을 마친 뒤 2022년 4월 말에 제대한다.




김봉주 인턴기자 patriotbong@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