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전통시장 팔아줘서 좋고 어린이는 선물받아 좋네

최종수정 2020.10.24 09:18 기사입력 2020.10.24 09:17

댓글쓰기

한수원 새울본부, ‘전통시장 가는 날’ 행사로 지역아동센터 생필품 지원

한국수력원자력 새울원자력본부는 23일 울주군 남창 옹기종기 전통시장에서 지역아동센터 생필품 지원을 위한 장보기 행사를 했다.

한국수력원자력 새울원자력본부는 23일 울주군 남창 옹기종기 전통시장에서 지역아동센터 생필품 지원을 위한 장보기 행사를 했다.



[아시아경제 영남취재본부 김용우 기자] 새울본부가 전통시장에서 장본 생필품을 취약계층 아동에게 지원하는 ‘전통시장 가는 날’ 행사를 열었다.


한국수력원자력 새울원자력본부(본부장 한상길)는 23일 오전 울주군 남창 옹기종기 전통시장에서 울주군 남부권 7개 지역아동센터에 생필품을 보내기 위해 장보기 행사를 했다.

이날 행사에 울주군 남부권 7개 지역아동센터장과 새울본부 직원 등 30여명이 참석해 350만원 상당의 생필품을 구매했다. 구매물품은 온양읍, 온산읍, 서생면 일대 도움이 필요한 아동들을 위해 전달된다.


한상길 새울본부장은 “지역사회와 아이들이 희망을 잃지 않도록 적극적으로 돕겠다”며 “새울본부는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전통시장 활성화와 소외계층지원 등 공기업으로서 사회적 책임과 역할을 다하겠다”고 했다.


새울본부는 전통시장 장보기 행사뿐만 아니라 사랑의 헌혈행사, 경로당 생필품 지원, 지역인재장학금지원 등 많은 사회공헌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영남취재본부 김용우 기자 kimpro7777@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