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프란치스코 교황, 베이루트 폭발참사 희생자 애도

최종수정 2020.08.05 19:50 기사입력 2020.08.05 19:48

댓글쓰기

[이미지출처=EPA연합뉴스]

[이미지출처=EPA연합뉴스]



[아시아경제 조현의 기자] 프란치스코 교황이 레바논 베이루트 폭발 참사 희생자들에 대한 깊은 애도의 뜻을 표했다.


교황은 5일(현지시간) 바티칸 사도궁 집무실에서 주례한 수요 일반 알현 훈화에서 "베이루트 항구 지역에서 발생한 매우 강력한 폭발로 수많은 사람이 죽고 다쳤다"며 "모든 희생자와 유족을 위해 기도하자"고 제안했다.

교황은 그러면서 레바논이 국제사회의 지원 아래 중대한 위기를 조속히 극복하기를 기원했다.


앞서 지중해 연안 레바논의 수도 베이루트에서는 4일 오후 6시께 항구 창고에 적재된 2750t 규모의 질산암모늄이 폭발했다. 이 사고로 현재까지 100명 이상의 사망자와 4000여명의 부상자가 발생한 것으로 집계됐다.


한편 교황은 7월 한 달간의 여름 휴지기를 끝내고 이날부터 수요 일반 알현을 재개했다.



조현의 기자 honey@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