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경남도농기원, 46개 농촌관광 클린사업장 소개 ··· 코로나19 예방수칙 준수

최종수정 2020.08.04 09:31 기사입력 2020.08.04 09:31

댓글쓰기

여름 휴가철 철저한 안전과 위생 관리

경남 사천시에 있는 농촌관광 클린사업장 모습(사진=경남도)

경남 사천시에 있는 농촌관광 클린사업장 모습(사진=경남도)



[아시아경제 영남취재본부 강우권 기자]경상남도농업기술원은 4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해 집에만 있을 수 있는 방학과 휴가철을 맞아 소규모로 안전하게 휴양과 다양한 체험을 누릴 수 있는 농촌관광 클린사업장을 소개했다.


클린사업장은 여름 휴가철 농촌관광사업장을 대상으로 대국민 안심 여행지로서 농촌으로 여행을 유도하고 농촌 활성화를 위해 농촌진흥청에서 선정했다.

코로나19 위생수칙을 준수하고 배상책임 보험 가입 및 응급처치 교육을 이수하는 등 위생·안전관리를 철저히 실천하고 있는 농촌관광 사업장이다.


도내에는 농촌체험 분야 41개소와 외식분야 5개소 등 총 46개 사업장(전국 205개소)이 클린사업장으로 선정돼 운영하고 있다.


도내 농촌관광 클린사업장에 대한 정보는 '안전농촌관광' 홈페이지를 통해 제공하고 있으며, 해당 사이트에 접속하면 확인할 수 있다.

아울러 도 농업기술원에서는 농촌관광 클린사업장을 대상으로 안전·위생관리 추진사항을 꾸준히 점검·모니터링하고 클린사업장 운영 가이드를 제공하는 등 농촌관광 사업장이 코로나19 예방수칙을 준수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고희숙 농촌자원과장은 “농촌여행 계획을 세우고 미리 정보를 수집해 가족이 희망하는 클린사업장을 선정한 후 예약을 하면 코로나19 시대에도 더욱 편리하고 안전한 여행을 할 수 있다”고 전했다.




영남취재본부 강우권 기자 kwg1050@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