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악인전' 송창식 "후배 강승윤·송가인? 가창력 대단해"

최종수정 2020.07.05 00:59 기사입력 2020.07.05 00:53

댓글쓰기

사진=KBS '악인전'

사진=KBS '악인전'



[아시아경제 김정호 기자] 가수 송창식이 후배들의 가창력을 칭찬했다.


4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악(樂)인전'에서는 가수 송창식이 '유희열의 스케치북'(유스케) 녹화에 참여하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이상민은 송창식 픽업 후 방송국으로 향했다. 이상민은 "기분 좋지 않냐"고 물었고 송창식은 "사실 흥분된다. 송가인, 강승윤 모두 가창력 대단한 사람이잖냐"고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나아가 송창식은 "나도 최대한 열심히 해볼 거다. 2~3년 전 만에도 만족스럽게 노래할 수 있었을 텐데"라고 말했다.


가수 송가인, 강승윤, 함춘호는 '유희열의 스케치북' 대기실에서 즉흥 라이브를 선보였다.

강승윤은 "비 '깡'이 요즘 유행이다. 함춘호 씨는 비랑 작업해본 적 있냐"고 물었다.


함춘호는 "해본 적 있다. '태양을 피하는 방법'을 함께 했다"고 답했다. 이를 들은 강승윤은 "대한민국 히트곡에 모두 참여한 것 같다"며 감탄했다.


더불어 함춘호는 "백지영 데뷔 앨범에 참여했다"고 언급했다. 이를 들은 송가인은 "내가 여자 발라드 가수 중엔 백지영을 제일 좋아한다. OST도 다 들었다"고 밝혔다.


이후 유스케 녹화장에서 MC 유희열은 강승윤에게 "난 송창식 앞에 서면 너무 떨린다. 지금도 긴장되고 어렵다. 송창식과의 만남 어땠냐"고 물었다.


이에 강승윤은 "호칭을 '창식이 형'이라고 할까 했다"고 말했다. 이를 들은 유희열은 "너 미쳤냐"며 농담했다.


송창식은 "강승윤은 처음 만났는데 '본능적으로'라는 노래를 불러줬다. 장난 아니더라"고 강승윤의 가창력을 칭찬했다.


한편, 악인전은 매주 토요일 오후 10시 55분 방송된다.




김정호 객원기자 kim90@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