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민주 경기 의왕ㆍ과천 등 8곳 전략지역 지정…금태섭 지역구 '추가공모'

최종수정 2020.02.15 20:27 기사입력 2020.02.15 20:27

댓글쓰기

신창현 의원, 민주당 현역 중 첫 공천 탈락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아시아경제 김민영 기자] 더불어민주당 공천관리위원회가 15일 경기 의왕ㆍ과천과 경기 김포갑 등 8곳을 4ㆍ15 총선 전략공천 지역으로 추가 지정하기로 했다.


이날 결정에 따라 의왕ㆍ과천 현역 의원인 신창현 의원은 민주당 의원 가운데 처음으로 공천에서 탈락하게 됐다.


민주당은 또 예비후보 부적격 판정을 받은 정봉주 전 의원이 공천을 신청했던 서울 강서갑의 경우 추가 후보를 공모하기로 결정했다. 이곳은 금태섭 의원이 다른 예비후보들과 공천 경쟁을 하는 곳이다. 추가 공모 결정이 금 의원에 대한 공천심사에 영향을 줄지 관심이다.


민주당은 이날 공관위 회의 뒤 전략 지역 8곳, 추가 후보 공모 지역 3곳, 경선 지역 9곳, 23명의 단수공천 후보를 결정했다고 서면 브리핑을 통해 밝혔다.


전략 지역으로 지정된 곳 중 현역 의원이 있는 지역은 ▲경기 의왕ㆍ과천 ▲경기 김포갑 등 2곳이다.

▲서울 동작을 ▲경기 남양주병 ▲경기 평택을 ▲대전 대덕구 ▲ 부산 북구강서구 ▲경남 양산갑 등 6곳은 민주당 현역 의원이 없는 곳이다.


김포갑은 김두관 의원이 당 지도부의 요청으로 경남 양산을로 출마 지역을 바꾸면서 전략 지역으로 지정됐다.


민주당은 또 ▲경기 이천시(김용진) ▲충북 충주시(김경욱) ▲울산 울주군(김영문) 등 23곳 지역을 단수 공천했다. 이날 공천이 확정된 예비후보들은 모두 원외인사다.


민주당은 경기 남양주갑 등 9개 지역을 후보 경선지역으로 확정했다.


또 서울 강서갑, 충남 천안갑, 충북 증평ㆍ진천ㆍ음성 등 3곳에 대해서는 추가 공모를 진행하기로 정했다. 강서갑은 금태섭 의원이, 천안갑은 이규희 의원이 현역 의원이다.




김민영 기자 myki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