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스맥 "지능형기계 기반 생산 시스템 공급계약 체결"

최종수정 2019.07.01 13:38 기사입력 2019.07.01 13:38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유현석 기자] 스맥 재단법인 김해시 차세대의생명융합산업지원센터에서 추진하는 지능형기계 기반 메디컬디바이스 융복합 실용화 사업에 참여해 8억5000만원 규모의 '지능형기계 기반 생산 시스템' 공급 계약을 체결했다고 1일 밝혔다.


스맥은 이번 사업을 통해 2017년부터 2021년까지 5년 동안 지능형기계기반 메디컬디바이스 융복합 실용화를 통해 첨단 의료용품, 재활기기 등 의료 관련 연구기반조성 및 장비를 구축하게 된다. 지역의 연구개발 역량 확충, 기업 및 창업지원, 지역혁신 역량강화 등 미래 전략산업 육성의 허브로서 동남권 의료산업을 발전시킬 계획이다.

스맥이 구축하게 된 시스템은 유착방지제, 약물전달 패치 등 하이드로겔 기반 의료용품 생산을 위한 지능형기계 기반 생산 시스템이다. IoT(사물인터넷) 기반의 각종 센서 및 제어 시스템이 탑재된 스마트 공장 시스템을 적용하고, 소재의 투입에서부터 생산, 검사, 포장까지 모든 제조과정을 자동화한다. 특히 의료분야 외에도 하이드로겔 마스크 팩 등의 뷰티 산업에도 적용이 가능한 만큼 추가적인 사업이 진행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스맥의 IoT 솔루션은 설비의 가동 및 생산 정보들을 실시간으로 자동 수집해 무선으로 전송할 수 있다. 산업용 분야에서는 확장형 모듈을 통해 다양한 IoT 센서 및 설비와의 연동이 가능해 범용성이 뛰어나다. 회사는 솔루션의 높은 응용성, 가격경쟁력 등 장점을 살려 IoT를 활용한 스마트공장 구축을 선도해갈 방침이다.


최영섭 스맥 대표는 “지난해 공급한 양성자 암 치료 시스템용 의료 로봇치료대, 연초 공급한 산업용 IoT 솔루션뿐만 아니라, 금번 공급 계약을 통해 기존 산업용 이외에도 첨단 의료분야에 진출하여 스마트화, 융복합화의 영역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며 “김해시 차세대의생명융합산업 지원센터와의 지속적인 기술교류를 통해 지역 의료 산업의 발전에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유현석 기자 guspower@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