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롯데면세점, 왕홍 500명과 라이브 쇼 페스티벌 개최

최종수정 2019.06.30 09:59 기사입력 2019.06.30 09:59

댓글쓰기

국내 토종브랜드의 해외 시장 판로 개척에 적극적으로 나서

롯데면세점, 왕홍 500명과 라이브 쇼 페스티벌 개최


[아시아경제 이선애 기자] 롯데면세점이 7월1일 명동본점에서 ‘왕홍(網紅)’ 500명을 위해 방송 부스를 마련해주고 국내 토종 브랜드 제품을 소개하는 대규모 ‘라이브 쇼’ 페스티벌을 진행한다고 30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K뷰티 브랜드를 널리 알리기 위한 롯데면세점과 중국 최대 전자상거래업체 알리바바 그룹의 타오바오 글로벌과 협력을 통해 기획됐다. 작년 12월8일 롯데면세점은 잠실 월드타워점에 왕홍 100명을 초청, 한국 화장품을 소개하는 라이브 방송을 한 차례 주최한 바 있다.


7월1일 열리는 행사에 초청된 왕홍은 총 500여명으로 팔로워 수만 5000만에 육박한다. 이는 작년 행사보다 5배 이상 커진 규모로 특히, 팔로워 수 200만을 자랑하는 꽃서방뷰티(花相公美?)와 뽀뽀소현자(??小玄子)등 ‘스타 왕홍’이 포함되어있다. 인기 크리에이터와의 컬래버레이션을 통해 K뷰티는 물론 롯데면세점의 해외시장 인지도를 높이겠다는 전략이다.


참가 브랜드는 한국 화장품을 대표하는 아모레퍼시픽그룹의 설화수와 프리메라, 아이오페부터 클리오, 웰라쥬 등 중소브랜드까지 총 23개이다. 부스는 롯데호텔서울 2, 3층 연회장에 50개, 롯데면세점 명동본점 스타라운지에 10개 등 총 60개가 설치되어 왕홍 릴레이 방송을 위해 사용된다. 행사 시작에 앞서 중화권에서 한류스타로 큰 인기를 누리고 있는 롯데면세점 모델 황치열의 축하 공연으로 현장 분위기를 뜨겁게 달군 이후, 저녁 8시부터 익일 새벽 1시까지 총 5시간 동안 왕홍 라이브쇼를 진행할 예정이다.


앞으로 롯데면세점은 타오바오 글로벌 파트너와 협력하여 왕홍 라이브 쇼를 정기적인 행사로 발전시키는 등 국내 브랜드의 해외 판로 개척을 위한 다채로운 채널을 마련한다는 계획이다.


김준수 롯데면세점 영업본부장은 “많은 고객의 성원에 힘입어 두 번째 ‘왕홍(網紅)’ 라이브 쇼를 선보이게 되었다”며 “롯데면세점은 글로벌 면세업자로서 국내 브랜드의 해외시장 판로 개척을 위한 교두보로 발돋움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 밝혔다.



이선애 기자 lsa@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