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티움바이오 "伊 키에지에 폐질환 신약 후보물질 기술수출"

최종수정 2019.01.10 16:41 기사입력 2019.01.10 16:41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서소정 기자] 티움바이오는 이탈리아 제약사 키에지(Chiesi Farmaceutici)와 7300만달러(820억원) 규모의 폐질환 치료 신약 후보물질(NCE401) 기술수출 계약을 체결했다고 10일 밝혔다. 계약금은 100만달러(11억원)다.

티움바이오에 따르면 이 후보물질은 특발성 폐섬유증 치료제와 항암제로 동시에 개발 중인 물질로, 이번 계약은 폐섬유증에 한정된다. 아직 임상시험에 진입하지 못한 초기 단계다.
특발성 폐섬유증은 원인 불명의 폐손상 및 섬유화로 5년 내 환자의 60% 이상이 사망하는 희귀난치성 질환이다.

계약에 따라 키에지는 이 후보물질의 글로벌 임상과 상업화를 맡는다. 키에지는 호흡기 질환 영역의 신약을 연구개발하고 판매하는 이탈리아 제약사다. 미국과 영국, 프랑스 등 전세계 6개국에서 연구개발(R&D) 센터를 운영한다. 2017년 기준 매출액은 2조2000억원이다.

김훈택 티움바이오 대표는 "키에지와 공동의 목표를 향해 노력해 폐섬유증 환자와 폐질환 환자들을 위한 혁신적 치료제 개발을 선도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티움바이오는 2016년 SK케미칼 의 신약개발부서가 분사(스핀오프)한 스타트업으로 현재 면역항암제, 섬유증 및 혈우병 치료제 등의 파이프라인을 보유하고 있다.

서소정 기자 ssj@asiae.co.kr
TODAY 주요뉴스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아진 비난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