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정읍시, ‘나눔과 희망의 집 고쳐주기 사업’으로 저소득층 삶의 질 향상

최종수정 2016.12.16 17:34 기사입력 2016.12.16 17:34

댓글쓰기

정읍시,  ‘나눔과 희망의 집 고쳐주기 사업’으로 저소득층 삶의 질 향상

[아시아경제 김정용 기자]정읍시가 올해도 ‘나눔과 희망의 집 고쳐주기 사업’으로 저소득층의 삶의 질을 높이고 있다.

시는 올해 복권기금과 시비 총 2억8천만원을 들여 노후 불량 주택 개.보수 사업으로 열악한 주거환경을 개선했다.

시는 당초에는 70세대를 목표로 추진했으나 공개 입찰 등을 통해 사업비를 절감, 총 104세대에 대한 사업을 펼쳤다. 지붕 개량과 도배? 장판, 그리고 싱크대 교체, 창호 시설 등을 통해 따뜻하고 쾌적한 보금자리를 만들어 줬다.

시 관계자는 “내년에도 지속적으로 사업을 추진해 어려운 이웃의 열악한 주거환경을 개선, 삶의 질을 높여 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시는 이와 별개로 ‘국가 유공자 주거환경개선사업’과 ‘불우 소외 계층 안전점검 및 보수사업’을 추진, 유공자와 어려운 이웃들이 보다 좋은 환경에서 안락하고 편안하게 보낼 수 있는 환경을 제공하고 있기도 하다.
김정용 기자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