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국민의당 "황교안 권한대행, 경제부총리 유임 결정할 권한 없어"

최종수정 2016.12.19 23:00 기사입력 2016.12.12 18:46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나주석 기자]국민의당은 12일 대통령 직무대행이 된 황교안 국무총리가 유일호 경제부총리의 유임을 결정한 것과 관련해 유감의 뜻을 전했다. 황 권한대행에 유 부총리의 국회와 협의 없이 유임을 결정할 권한은 없다는 것이다.

손금주 국민의당 수석대변인은 이날 구두논평을 통해 "경제부총리를 신속하게 세워서 경제컨트롤타워가 작동할 수 있게 하자는 것은 황 권한대행이 임의로 경제부총리 유임을 결정하라는 취지가 아니다"라면서 "황 권한대행이 국회와 협의 없이 임의로 박근혜 대통령이 해임을 언급한 유일호 부총리의 유임을 결정할 권한은 없다"고 지적했다.
손 수석대변인은 "황 권한대행이 박 대통령 없는 박근혜정부를 만들려고 하는 것이냐"고 반문하며 "경제도 외교도 안보도 모두 낙제점인 박근혜정부가 황 총리 권한대행을 통해 다시 부활해서는 안 된다"고 비판했다.

이어 "황 권한대행은 여전히 박근혜 대통령을 바라보고 권한대행을 하려는 것이냐"며 "황 권한대행은 박 대통령의 범법행위를 묵인하고 방조한 죄를 기억하라"고 경고했다.

손 수석대변인은 "국민 누구도 황 권한대행을 달가워하지 않는다"면서 "그럼에도 정국 안정을 위해 황 권한대행을 용인하고 있는 국회와 국민들의 뜻을 저버리지 말기를 바란다"고 주장했다.
나주석 기자 gongga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