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탄핵안 발의 빗나가자…정청래 “박지원님, 김무성과 잘 통한다면서요”

최종수정 2016.12.01 16:45 기사입력 2016.12.01 16:45

댓글쓰기

사진=정청래 더불어민주당 전 의원 트위터

사진=정청래 더불어민주당 전 의원 트위터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피혜림 인턴기자] 정청래 더불어민주당 전 의원이 2일 박근혜 대통령 탄핵 표결 방침에 제동을 건 박지원 국민의당 비상대책위원장에게 일침을 가했다.
1일 정청래 전 의원은 자신의 트위터에 '박지원 대표님, 김무성과 잘 통한다면서요'로 시작되는 글을 올려 "지금까지 연대한다 어쩐다 하시더니 어떻게 된 겁니까? 지금까지 그렇게 비박에 공들이고 다 된 것처럼 하시더니"라며 "이럴 때 현란한 정치기술이 필요합니다. 박지원 화이팅!"이라며 박지원 위원장을 비난했다.

또한 이날 정청래 전 의원은 야 3당 대표가 박 대통령의 탄핵안 합의에 실패한 데 대해 "탄핵 진원지가 국회가 아니라 광장이었다"며 즉각 발의를 촉구했다.

한편 이날 박지원 위원장은 더불어민주당 추미애 대표, 정의당 심상정 대표와 함께 탄핵안 일정을 조율하는 자리에서 "어느 정도 보장이 된 상태에서 탄핵안을 발의해야지 부결될 것을 빤히 알면서 발의하면 결과적으로 박 대통령에게 면죄부를 주고 국민만 혼란하다"며 '9일 본회의 처리' 입장을 고수했다.
이로 인해 '탄핵안 1일 발의 및 2일 본회의 표결' 제안은 무산됐다.

피혜림 인턴기자 pihyeri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