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광주 북구, 2일 재활증진대회 및 어울림 한마당 개최

최종수정 2016.12.01 11:12 기사입력 2016.12.01 11:12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박선강 기자]광주광역시 북구(청장 송광운)가 2일 오후 1시30분부터 문화동 시화문화관 커뮤니티센터에서 장애인 및 가족, 자원봉사자 등 30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장애인 재활증진대회 및 어울림 한마당’을 개최한다.

북구가 주최하고 (사)광주북구장애인복지회(회장 김세환)가 주관하는 이번 행사는 연말을 맞아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함께 어우러지는 소통의 장을 통해 장애인 사회적응 능력을 배양하고 재활의지를 다지기 위해 마련했다.
이날 행사는 난타, 댄스 등 장애인들이 직접 참여하는 식전행사와 기념식, 초대가수 공연 및 장애인 장기자랑 순으로 진행되며 거동불편 장애인들의 이동편의를 위해 곰두리봉사회에서 무료 수송봉사에 나선다.

특히 기념식에서는 장애의 아픔을 딛고 각종 자원봉사활동 등 적극적인 사회 환원 활동으로 타의 모범이 되고 있는 정상아(20·여)씨와 배두진(59)씨가 장애인 복지 유공 표창장을 수상한다.

북구 관계자는 “이번 행사를 통해 장애인에 대한 편견을 없애고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한데 어우러져 화합하고 사랑을 나누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항상 어려운 이웃과 함께하는 나눔의 행정을 지속적으로 펼쳐 나가겠다”고 말했다.
박선강 기자 skpark82@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