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스타일熱戰]다양한 '셔츠원피스' 로망저격

최종수정 2016.12.01 17:05 기사입력 2016.12.01 17:05

댓글쓰기

[스타일熱戰]다양한 '셔츠원피스' 로망저격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스타일뉴스 정현혜 기자] 겨울에도 원피스 인기는 여전하다. 그중에서 가장 눈에 띄는 디자인이 바로 셔츠 원피스다. 남자들의 로망인 화이트 셔츠 입은 여자가 되고 싶은가. 디자인과 스타일링에 따라 섹시하거나 때론 귀엽거나 모든 매력을 발산할 수 있는 셔츠 원피스는 어떻게 스타일링 할까. 스타들을 통해 알아보자.

주다영, 이시원, 아이유(왼쪽부터)

주다영, 이시원, 아이유(왼쪽부터)

썝蹂몃낫湲 븘씠肄
올해 셔츠형 투피스가 인기다. 투피스 형태는 다리가 길어 보이고 허리가 잘록해 보이는 효과를 준다. 아이유가 입은 빨간 투피스 형태 원피스는 다른 액세서리를 착용하지 않아도 원 포인트 패션으로 눈에 띄었다. 또한 아이유 하얀 피부가 돋보이는 색상으로 가녀린 몸과 대조되는 레드 색상으로 섹시한 매력까지 더했다.
티파니, 임지연, 장영남, 홍진경(왼쪽부터)

티파니, 임지연, 장영남, 홍진경(왼쪽부터)

썝蹂몃낫湲 븘씠肄
롱 셔츠 매력은 어디까지 일까. 기본 아이템 중에 기본이면서 때로는 여성스럽게 캐주얼하게 연출할 수 있다. 겨울에는 니트와 레이어드해 스타일링을 연출할 수 있는 효자템이다.

홍진경은 가장 기본인 오버사이즈 셔츠를 매치해 캐주얼룩을 연출했다. 오버사이즈 셔츠는 'H 라인' 치마와 매치해 세미 정장 형태로 스타일링 할 수 있다. 간절기에 얇은 겉옷으로 멋스럽게 스타일링 하기 좋은 아이템이다.

티파니는 시폰 롱 셔츠를 매치해 언밸런스하게 연출했다. 여름철 짧은 반바지가 부담스럽다면 티파니처럼 뒤를 길게 늘어뜨리자. 시폰 소재로 몸매 라인을 드러낼 수 있게 연출하자 바람에 흩날릴 때마다 거리는 나만의 런웨이로 변신한다.
제시카(왼쪽), 지우

제시카(왼쪽), 지우

썝蹂몃낫湲 븘씠肄
반팔 셔츠 원피스로 다이어트 룩을 연출하자. 딱 떨어지는 핏으로 단아해 보이면서 날씬해 보인다. 제시카는 반팔 셔츠 원피스에 운동화를 매치해 재밌는 스타일링을 연출했다. 정석대로 입으면 단정한 분위기를 연출할 수 있지만 검정 운동화로 유니크한 매력을 나타냈다.

황승언, 레인보우 정윤혜, 천우희(왼쪽부터)

황승언, 레인보우 정윤혜, 천우희(왼쪽부터)

썝蹂몃낫湲 븘씠肄
남자 연예인들이 말하는 내 여자 친구가 입었으면 하는 옷 중 오버사이즈 셔츠를 빼놓을 수 없다. 섹시함의 정석인 오버사이즈 셔츠를 원피스처럼 연출한 스타들을 보자.

황승언은 스트라이프 오버사이즈 셔츠를 매치했다. 통이 넓은 소매는 황승언의 얇은 손목을 강조했고, 허리끈과 발목 스트랩이 들어간 샌들을 매치해 라인을 드러냈다.천우희는 일체형 오버사이즈 셔츠를 매치했다. 세로 스트라이프로 인해 날씬해 보이는 효과를 주었고, 상의는 핏되지 않지만 쇄골을 드러내 섹시함을 나타냈다.

정현혜 기자 stnews@naver.com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