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한전, 공동주택 전기차 충전인프라 구축사업 2차 공모

최종수정 2016.11.07 11:16 기사입력 2016.11.07 11:16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조슬기나 기자]한국전력(사장 조환익)은 오는 18일까지 전국의 공동주택에 전기차 충전인프라를 구축하는 사업의 2차 공모를 시행한다고 7일 밝혔다.

한전은 이번 사업에 총 950억원의 예산을 투입, 전국의 최대 4000개 공동주택 단지에 전기차 충전시설을 구축하여 충전인프라 부족 문제를 획기적으로 개선하고 온실가스 감축과 전기차 보급 활성화에 큰 역할을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지난 10월 2주간 시행한 1차 공모 결과 전국 366개 공동주택 단지에서 1188기(급속 382기, 완속 806기)의 충전기 구축을 신청했다.

2차 공모는 1차와 마찬가지로 한전 홈페이지(www.kepco.co.kr)에서 선착순으로 신청을 받는다. 신청 종료 후 현장 확인과 시공을 거쳐 이르면 내년 1월부터 전기차 충전기를 공동주택에서 사용 가능하도록 구축할 계획이다.

전기차 충전인프라 설치를 신청하는 공동주택에서는 입주민간 충전 인프라 설치 합의, 충전시설 및 그 부속시설물 설치부지 제공, 전기차 전용 주차구획 배정 등의 설치조건이 필요하다.
한전 관계자는 "공동주택 세대 수를 반영한 기준 이내에서 희망하는 수량만큼 한전에서 설치하고 운영할 예정"이라며 "급속(50kW) 또는 완속(7.7kW) 고정형 충전기를 우선 보급하고 이동형 충전기는 추후 접수할 것"이라고 말했다.

충전요금은 아파트 공용요금과 분리해 별도의 충전요금을 부과하며, 사용자가 개인 신용카드를 이용해 충전하고 충전요금을 현장에서 납부하는 방식으로 운영할 계획이다.

충전기를 설치할 수 없을 정도로 변압기 용량이 부족한 아파트와 재건축 대상 아파트는 설치대상에서 제외된다.


세종=조슬기나 기자 seul@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