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네이버 분기 매출 사상 첫 1조원 돌파…'광고'가 견인

최종수정 2016.10.27 08:56 기사입력 2016.10.27 08:24

댓글쓰기

3분기 매출액 1조131억원…사상 첫 1조 돌파
모바일·해외 광고가 매출 견인


네이버 2016년 3분기 매출 (단위 : 10억원)

네이버 2016년 3분기 매출 (단위 : 10억원)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한진주 기자] 네이버의 분기 매출이 사상 최초로 1조원을 돌파했다.

27일 네이버( NAVER )는 3분기 매출액이 1조131억원을 기록해 전년 동기 대비 20.5% 증가했다고 밝혔다. 영업이익은 2823억원, 당기순이익은 1980억원을 기록했다. 영업이익은 27.6%, 당기순이익은 69.5% 늘었다.

네이버는 지난해 연매출 3조원을 돌파한 데 이어 분기 매출 1조원을 달성해 올해 연매출 4조원을 바라보고 있다. 분기 매출 1조원 돌파 일등 공신은 모바일과 해외 광고 매출이다. 라인 프렌즈 캐릭터 상품 판매도 늘었다.
사업별 매출은 ▲광고 7495억원(74.0%) ▲콘텐츠 2275억원(22.5%) ▲기타 360억원(3.5%)이다. 전체 매출 중 모바일 비중은 64%, PC는 36%다.

광고 매출은 모바일과 해외 광고 성장 덕분에 지난해보다 27.7% 늘어난 7495억 원을 기록했다. 해외 매출은 라인 광고 성장에 힘입어 전년 동기 대비 72.0% 성장했다. 전체 광고 매출 중 해외 비중은 21%다.

콘텐츠 매출은 전년동기 대비 2.8% 감소한 2275억 원을 기록했다. 해외 콘텐츠 매출은 전체 콘텐츠 매출의 88%이다. 라인 캐릭터 상품 매출 호조로 기타 매출은 전년동기 대비 86.3% 증가한 360억원을 기록했다.

3분기 라인의 매출은 359억3000만엔(약 3910억원), 영업이익은 49억2700만엔(536억원), 당기순이익은 28억1800만엔(약 307억원)을 기록했다.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12.6%, 영업이익은 133% 늘었다.

3분기 라인의 광고 매출은 145억엔(1578억원)을 기록했고 전년 동기 대비 52% 증가했다. 콘텐츠 부문 매출은 전 분기보다 5.4% 감소한 1175억엔, 커뮤니케이션 매출액은 1.7% 감소한 73억엔(794억원)을 기록했다.

라인의 글로벌 MAU(월 이용자수)는 지난 9월 말 기준 2억2000만명을 기록해 2분기와 비슷한 수준을 유지했다. 주요 국가인 일본, 대만, 태국, 인도네시아 등 4개국에서는 3.2% 증가했다.

김상헌 네이버 대표는 "지난 3분기에도 지속적인 콘텐츠 확대와 오픈 플랫폼 강화를 위한 노력들을 바탕으로 안정적인 매출 성장세를 이어갔다"며 "네이버는 기술에 대한 지속적인 투자와 함께 다양한 파트너들과의 협업을 확대하고, 국내외 우수 인재들도 더욱 적극적으로 채용하는 등 글로벌 기술 경쟁력을 강화해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진주 기자 truepearl@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