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우리 결혼했어요' 시계 선물한 조타, '너의 시간을 함께 하고 싶다' 오글 멘트

최종수정 2016.10.22 18:14 기사입력 2016.10.22 18:14

댓글쓰기

조타 김진경. 사진=MBC '우리 결혼했어요' 방송 캡쳐

조타 김진경. 사진=MBC '우리 결혼했어요' 방송 캡쳐


[아시아경제 송윤정 인턴기자] '우결' 조타가 김진경을 위해 보물찾기를 계획했다.

22일 방송된 MBC '우리 결혼했어요'에서는 '삼삼커플' 조타와 김진경이 대관령에서 보물찾기 데이트를 즐기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조타는 보물찾기용 쪽지에 '입술도장 쿠폰'을 적어 김진경을 수줍게 했다. 미리 준비한 보물상자에는 손목시계와 함께 있던 쪽지가 들어있었다. 쪽지에는 '너의 시간을 함께하고 싶다. 남편이'라고 적혀 있어 김진경을 감동케 했다.

직접 시계를 채워준 조타를 보며 김진경은 "앞으로 시간은 나한테 물어봐"라며 마음을 전했다.

김진경은 "'너의 시간을 함께하고 싶다'는 말에 가슴이 찡했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외에도 조타는 김진경의 머리를 직접 땋아주는 등 자상한 모습을 보였다. 손까지 떨며 머리를 묶어주면서 "우리 여보는 뭘 해도 예쁘네"라고 마음을 표현해 스튜디오를 들썩였다.


송윤정 인턴기자 singasong@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