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이경규X강호동 '한끼줍쇼' 투톱 MC, 데뷔 이래 최초…엄청난 '사제지간' 조합 기대

최종수정 2016.09.20 11:40 기사입력 2016.09.20 11:40

댓글쓰기

이경규 강호동 / 사진=스포츠투데이 DB

이경규 강호동 / 사진=스포츠투데이 DB


[아시아경제 한동우 인턴기자] 이경규와 강호동이 뭉친다.

20일 jtbc 측은 이경규, 강호동이 새 예능 프로그램 ‘한끼줍쇼’(가제)에서 투톱 MC로 호흡을 맞출 것이라고 전했다.
이경규와 강호동은 사제지간으로 유명하다. 강호동이 연예게에 진출해 성공할 수 있었던 것도 이경규 덕이었다고 말해도 과언이 아닐 것이다. 이렇게 각별한 사이인 둘이서 함께 프로그램을 진행하는 경우는 이번이 처음. 이 사실만으로 벌써부터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한끼줍쇼’가 관심을 끈 것은 MC뿐만이 아니다. ‘슈가맨’을 연출했던 윤현준, 방현영 PD가 이끄는 제작진 또한 팬들의 기대감을 자아내고 있다. 이들은 이미 유재석 유희열 콤비의 ‘투유 프로젝트’를 성공적으로 탄생시킨 바 있다. 때문에 이들이 새롭게 선보이는 이경규 강호동의 ‘규동 프로젝트’ 또한 기대가 되는 것.

한편 이번 프로그램은 평범한 가정의 저녁 시간을 그린 신개념 야외 버라이어티로 이뤄진다.
한동우 인턴기자 corydong@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