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1박2일’ 송혜교 깜짝출연으로 '들썩'…차태현과 10년 전 영화 ‘파랑주의보’로 인연

최종수정 2016.09.12 11:07 기사입력 2016.09.12 11:07

댓글쓰기

영화 '파랑주의보' 송혜교-차태현. 사진=아이필름 제공

영화 '파랑주의보' 송혜교-차태현. 사진=아이필름 제공


[아시아경제 김재원 인턴기자] 배우 송혜교가 ‘1박2일’에 전화통화로 출연한 가운데, 전화를 연결한 차태현과의 과거 인연이 화제가 되고 있다.

KBS2TV 예능프로그램 ‘1박 2일’ 11일 방송에서는 강원도 ‘드라마 로드’ 여행을 떠난 멤버들의 모습이 그려졌다.
KBS 드라마 ‘태양의 후예’ 세트장에 도착한 차태현은 송혜교와의 전화 통화를 시도해 연결이 되자, 흥분했다.

송혜교는 “다음에 불러주면 출연하겠다”며 ‘1박2일’ 출연 요청에 응했고, 멤버들은 환호를 보냈다.

한편 차태현과 송혜교는 지난 2005년에 개봉한 영화 ‘파랑주의보’에서 함께 연기한 인연이 있다.
송혜교는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miss that time. 파랑주의보”라는 글을 올렸는데, 이때 차태현과 찍은 사진도 함께 게시해 눈길을 끌었다.

김재원 인턴기자 iamjaewon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