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라스' 이선빈 "나는 화장발"…지코가 '형수님'이라고 부른 사연은?

최종수정 2016.09.01 07:13 기사입력 2016.09.01 07:13

댓글쓰기

이선빈, 규현의 '이상형' 질문에 서슴없이 "이광수"

사진=MBC '라디오스타' 방송화면 캡처

사진=MBC '라디오스타' 방송화면 캡처


[아시아경제 김민재 인턴기자] 배우 이선빈이 성형에 대한 오해를 밝혔다.

31일 방송된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는 ‘핫해핫해’ 특집으로 쌈디, 그레이, 지코, 이선빈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이선빈은 "성형했다고 오해하시는 분들이 많다"고 입을 열었다.

이선빈은 이어 자신의 본모습을 털털하게 공개했다. 그는 "내가 용 된 케이스다. 정글의 법칙도 찍었는데 보면 나올 것이다. 너무 다르다. 화장발이다"고 말 해 눈길을 끌었다.

지코의 깜짝 발언도 이어졌다. 지코는 "이선빈씨를 진짜 사랑하는 사람이 있다. 사이코반이라는 프로듀서다"라고 말했다.

이에 이선빈은 지코와의 첫 만남이 떠올랐는지 한 마디 던졌다. 이선빈은 "예전에 지코를 처음 봤는데 처음 보자마자 한 말을 잊을 수가 없다. ‘형수님’이라고 하더라"라고 말했고 지코는 "(이선빈 씨는) 그룹 채팅방에서 셀럽"이라고 했다.
MC규현이 교통정리에 들어갔다. 규현이 이선빈에게 "이상형은 누구냐"고 묻자 이선빈은 "이광수 선배님"이라고 서슴없이 답했다.

이어 김구라가 "사이코반은 아니네"라고 말해 출연진들의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 이선빈은 "과거 걸그룹을 준비한 적이 있다"며 "생활비를 벌기 위해 전단지 배포부터 고기 불판 닦기 등 다양한 아르바이트 경험을 한 적이 있다"며 힘들었던 과거를 담담하게 털어놓기도 했다.


김민재 인턴기자 mjlovely@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