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뚝도시장 살릴 7명의 청년상인 탄생

최종수정 2016.08.26 07:00 기사입력 2016.08.26 07:00

댓글쓰기

성동구, 26일 뚝도시장 청년상인 창업지원사업 입점식 개최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 성동구(구청장 정원오)는 26일 오후 5시 뚝도시장에서 '뚝도시장 청춘상회 입점식'을 진행한다.

뚝도시장 청춘상회는 ‘전통시장 청년상인 창업지원 사업’으로 뭉친 치킨, 즉석떡볶이, 수제맥주 등 먹거리와 아트숍, 온라인 쇼핑몰 등 총 7개의 청년상인 점포로 구성돼 있다.

‘전통시장 청년상인 창업지원 사업’은 전통시장 활성화를 위해 시장 내 빈점포를 활용, 창업을 희망하는 청년상인들을 지원하는 사업으로 뚝도시장 청춘상회는 올 3월 중소기업청 공모를 통해 선정됐다.
뚝도시장 청년상인들

뚝도시장 청년상인들


이날 입점식은 ▲뚝도청춘 사업단 제막식 ▲뚝도청춘 7개 점포를 돌며 각 점포에서 시식·시연 행사를 진행하는 가이딩 퍼포먼스 ▲청년상인들이 주변 상인들에게 떡과 다과를 나누는 시장잔치 순으로 진행된다.

정원오 성동구청장은 “뚝도시장 청년상인들이 기존 상인들과 지속적인 소통과 협력을 통해 시장에 젊은 활기를 불어 넣어 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앞으로 뚝도시장이 더욱 경쟁력 있는 전통시장으로 변모해 나가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이날 뚝도시장에서는 서해5도와 아라뱃길을 통해 뚝섬나루터로 직접 배가 들어오는 뚝도활어시장 '수산물 장서는 날'도 진행될 예정이다.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