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영화 ‘스타트렉 비욘드’ 감독·배우 다음 달 15~16일 방한

최종수정 2016.07.28 17:14 기사입력 2016.07.28 17:14

댓글쓰기

사진='스타트렉 비욘드' 포스터

사진='스타트렉 비욘드' 포스터


[아시아경제 강성민 인턴기자] 영화 ‘스타트렉 비욘드’의 저스틴 린 감독과 할리우드 배우 크리스 파인, 재커리 퀸토, 사이먼 페그, 조 샐다나 등 출연배우들이 8월 15~16일 방한한다.

‘스타트렉 비욘드’ 관계자는 이번 방한이 ‘스타트렉’ 시리즈가 나올 때마다 열렬한 반응을 보여준 한국 팬들에게 보답하기 위함이라고 밝혔다. 린 감독과 출연배우들은 방한 기간 동안 우리나라 관객들과 기자회견에서 대화하는 시간을 가진다.
특히 크리스 파인과 조 샐다나는 '스타트랙: 더 비기닝' 이후 두 번째, 재커리 퀸토와 사이먼 페그는 첫 내한이다.

한편 이번 영화 ‘스타트렉 비욘드’는 ‘스타트렉’ 세 번째 시리즈로 우주를 향하던 거대함선 엔터프라이즈호가 정체불명의 우주선으로부터 습격을 받는 이야기를 담는다.

강성민 인턴기자 yapal1@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