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비타민' 씨스타 다솜, 콩팥 건강 적신호…물혹 2개 발견

최종수정 2016.07.28 00:04 기사입력 2016.07.28 00:04

댓글쓰기

사진=KBS2 '비타민'

사진=KBS2 '비타민'


[아시아경제 유연수 인턴기자] 그룹 씨스타 다솜이 콩팥 건강 적신호 진단을 받았다.

28일 방송되는 KBS2 '비타민'에서는 '내 몸의 정수기, 콩팥의 경고' 편으로 꾸며져 절반 이상이 망가져도 특별한 증상이 나타나지 않아 침묵의 장기라고 불리는 콩팥에 관한 정보가 소개된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는 배우 이동준, 가수 김원준, 방송인 루미코, 씨스타 다솜이 출연해 콩팥 건강에 관한 건강검진을 받는 시간을 가졌다.

이 중 가장 나이가 어린 다솜은 콩팥 건강 위험 판정을 받아 출연진을 놀라게 했다. 다솜은 "평소 정말 자주 붓는 편이다. 링거를 맞아도 붓고, 약을 먹어도 몸이 많이 부어서 오해를 받는 편이다"며 우려를 드러냈다.

이에 전문의는 "증상과 별개로 콩팥에 물혹이 2개가 발견 돼 위험을 줬다. 앞으로 꾸준히 관찰해 질환으로 발전하지 않도록 주의해야 한다"고 경고했다. 다솜은 "젊기 때문에 전혀 걱정하지 않았는데 충격적이다"며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
이 밖에도 장기기증을 실천하는 사람들의 따뜻한 이야기가 전파를 탈 예정이다. 또한 만성 콩팥병을 의심해볼 수 있는 증상에 대해 알아보고, 콩팥에 좋은 음식과 나쁜 음식 그리고 부종 관리 운동법이 공개된다.

한편 '비타민'은 매주 목요일 오후 8시55분에 방송된다.

유연수 인턴기자 you0128@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