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송영길, 당권 도전…"호남민심 회복·야권통합 이룰 것"

최종수정 2016.07.24 11:16 기사입력 2016.07.24 11:06

댓글쓰기

송영길, 당권 도전…"호남민심 회복·야권통합 이룰 것"
[아시아경제 홍유라 기자]송영길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24일 "잃어버린 호남민심을 회복하고 야권통합을 이루어 나가겠다"면서 8·27 전당대회 공식 출마를 선언했다.

송 의원은 이날 오전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5월 광주정신을 되살리겠다"며 이같이 밝혔다.

송 의원은 "야권분열 상태로 대선에 승리한다는 것은 불가능한 일"이라며 "국민의당, 정의당과 선의의 정책경쟁을 펼치는 한편 통 큰 연대로 새로운 통합의 중심을 세워나가겠다"고 강조했다.

그는 또한 "끝까지 통합에 참여하지 않는 분열주의 세력을 통제할 수 있도록 '야권통합 정권교체'를 바라는 깨어있는 시민들의 조직된 힘, 행동하는 양심들과 소통하겠다"고 했다.

그러면서 송 의원은 ▲뚝심·선당후사 ▲풍부한 경험 ▲정통성 등을 그의 강점으로 내세웠다. 특히 송 의원은 정통성을 강조하며 "김대중 대통령의 '젊은피 수혈'로 정치에 입문하여, 노무현 후보를 후단협으로부터 지켜내고 탄핵 광풍에 맞서 싸웠다"고 설명했다.
아울러 송 의원은 "당대표는 대선 경선 관리자가 아니다"라고 했다. 그는 "전당대회 이후 진행될 개헌, 정계개편 논란 속에 부화뇌동하지 않고 정통성에 기초하여 더민주를 중심으로 확고하게 야권연대를 이루어 정권교체를 이루어나갈 강력한 리더십이 요구된다"고 설명했다.

한편, 송 의원은 이날 공식 출마선언에 앞서 고(故) 김대중 전 대통령 묘역을 참배했다. 오후엔 봉하마을의 고(故) 노무현 전 대통령 묘역 참배 후 권양숙 여사를 예방할 계획이다.


홍유라 기자 vandi@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