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중진공, 몽골 상공회의소와 中企협력 위해 손잡는다

최종수정 2016.07.18 12:00 기사입력 2016.07.18 12:0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조강욱 기자] 중소기업진흥공단(이사장 임채운)은 몽골 상공회의소(회장 라그바자브 바타르자브)와 18일 몽골 울란바토르의 샹그릴라 호텔에서 열린 한-몽 비즈니스 포럼에서 양국 중소기업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몽골 상공회의소는 1960년에 설립되어 21개 지역 사무소와 베이징, 도쿄 등 5개 해외사무소를 두고 있으며 중소, 중견기업의 경쟁력 강화지원, 무역분쟁 중재 등의 역할을 수행하고 있다.

이번 협약은 대통령 몽골 순방을 동행하며 한국과 몽골의 중소기업 해외진출을 위해 추진되었다. 이 협약을 통해 ▲ 양국 중소기업의 합작투자, 기술제휴 등 해외진출 위한 협력 ▲양국 기관 직원파견 및 정보제공을 위한 세미나 공동개최 ▲ 중진공 창업교육 프로그램 공유 및 몽골 내 한국중소기업전시관 개설지원 등을 추진한다.

중진공과 몽골 상공회의소는 이번 협약에 대한 효과적인 이행을 위해 추후 논의를 통해 세부 실행방안을 마련할 예정이다.

임채운 중진공 이사장은 "금번 대통령 순방국가인 몽골은 풍부한 지하자원을 보유한 자원부국으로 인구 3백만의 작은 시장이나 최근 한류 분위기를 타고 중소기업 유망 틈새시장으로 부상하고 있다"며 "이번 MOU체결을 통해 많은 중소기업이 몽골에 진출할 수 있도록 중진공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중진공은 전세계 41개국 70개 중소기업 관련 정부기관 등과 협력네트워크를 구축하여 국내 중소기업의 해외진출을 통한 신사업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 최근에는 아세안, 인도 등 성장 잠재력이 높은 신흥국가를 위주로 해외 기관과 네트워크를 구축하여 국내 중소기업의 해외시장 진출을 적극 지원할 계획이다.


조강욱 기자 jomarok@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