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광주광역시의회 “군 공항 이전, 공평하게 추진하라”

최종수정 2016.07.17 17:13 기사입력 2016.07.17 17:13

댓글쓰기

“군 공항 주변 주민들, 수십 년 보편적 권리조차 누리지 못해”

[아시아경제 문승용] 광주광역시의회는 17일 “군 공항 이전은 특별법이 정하는 절차에 따라 공평하게 추진하라”고 밝혔다.
이날 시의회는 성명서를 통해 광주 군 공항 주변 주민들은 수십 년간 정신적, 신체적, 경제적 피해는 물론 보편적 권리인 환경권조차 누리지 못하고 고통을 참아 왔다고 밝혔다.

그런데 지난 11일 “‘대구공항이전’은 박근혜 대통령의 발언 이후 하루 만에 관계부처 회의가 열리고 관련 TF가 구성되고 있는데도, 대구와 동일하게 ‘군공항이전특별법’에 따라 이전 추진 중인 수원, 광주에 대해서는 어떠한 언급도 없다”고 지적했다.

이어 “군 공항 이전사업은 민생문제인 소음피해에 대한 근본적 처방인 만큼 이전 사업이 차질 없이 진행되도록 대구, 광주, 수원을 동일한 관점에서, 특별법이 정하는 절차에 따라 공평하게 추진할 것”을 정부에 강력히 촉구했다.
문승용 기자 msynews@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