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한전, 에너지밸리 리더스위원회 발족

최종수정 2016.07.12 17:38 기사입력 2016.07.12 17:38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오현길 기자] 한국전력은 12일 본사에서 민간 전문가를 포함된 산학연관 협의체인 에너지밸리 리더스위원회(Energy Valley Leaders' Committee)를 발족했다고 밝혔다.

김황식 전 총리를 위원장으로 한전과 한전 KDN 대표, 광주·전남 지자체장과 한진현 전 산업부 차관, 윤종록 전 미래부 차관, 한정화 전 중소기업청장, 장세창 전기산업진흥회 회장 등이 참여한다.

에너지밸리 현안사항을 거시적 관점에서 조망하고 해소방안을 강구하는 씽크탱크와 에너지신산업을 국가 성장동력 산업으로 키우고 에너지밸리에 대한 국민적 공감대 조성을 위한 소통의 역할을 수행할 예정이다.

이날 회의에서는 에너지밸리 조성실적에 대한 경과보고와 에너지밸리 운영방안 등에 대한 발표가 진행됐다.

위원들은 에너지밸리의 조성방향 정립과 에너지밸리 육성을 위한 제도적 개선 방안들에 대해 중점적으로 의견을 제시했다.
특히 에너지 산업 관련 인프라 구축과 함께 전·후방 산업 연계방안, 새로운 융복합 비즈니스 모델이 창출될 수 있는 자생적이며 창조적인 산업 생태계를 에너지밸리에 구축할 수 있는 방안에 대해 의견을 나눴다.

김황식 전 총리는 "참여기관과 민간 전문가들의 다양한 의견 수렴과 이를 통한 시너지창출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조환익 한전 사장은 "협의체를 통해 산·학·연·관의 발전적 소통으로 에너지밸리 조성계획이 새롭게 도약하는 계기가 될 수 있을 것"이라고 기대했다.

오현길 기자 ohk0414@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