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휴넷 전 직원 일본서 워크숍

최종수정 2016.07.11 09:48 기사입력 2016.07.11 09:48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민진 기자] 평생교육 기업 휴넷이 지난 7일부터 2박3일간 일본 도쿄에서 중장기비전 수립을 위한 전 직원 워크숍을 진행했다고 11일 밝혔다.

2014년부터 시작된 휴넷의 전 직원 해외 워크숍은 북경, 상해에 이어 올해가 세번째다. 휴넷은 2012년 중국 진출한 후 '세계 1등 교육 기업'의 비전 실현을 위해 매년 해외에서 워크숍을 진행하고 있다.

이번 워크숍에는 당직인원 일부를 제외한 180여명의 직원들이 참여했으며, 일정 중 츠타야서점, 다이아몬드 다이닝, 무인양품 등 일본의 혁신 기업과 도쿄타워, 오다이바 등 도쿄의 주요 명소를 둘러보고, 회사의 경영전략을 공유하는 시간을 가졌다.

휴넷은 이 자리에서 '에듀테크 교육혁명으로 모두가 행복한 세상을 만든다'는 새로운 사명을 선포하고, 윤리경영을 위한 컴플라이언스 준수서약식을 진행했다.

조영탁 휴넷 대표는 "중국 진출 이후 전 직원이 세계 속에서 배우고 느낄 수 있기를 바라는 마음에 매년 해외 워크숍을 개최하고 있다"며 "이번 도쿄 워크숍에서는 경제 위기 속에서도 상상력을 발휘해 성공 사례를 만든 혁신 기업들을 체험하고 배우는 기회가 되었을 것이라 생각한다"고 밝혔다.
김민진 기자 enter@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