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신한, 그룹 통합 포인트 '신한FAN클럽' 출시

최종수정 2016.06.29 15:30 기사입력 2016.06.29 15:30

댓글쓰기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손선희 기자] 신한금융그룹이 그룹사 포인트 서비스를 통합한 '신한 판(FAN) 클럽'을 출시한다.

29일 신한금융그룹에 따르면 오는 30일부터 신한 FAN 클럽 고객은 신한카드 이용실적 뿐 아니라 7개 그룹사(신한은행·신한카드·신한금융투자·신한생명·신한캐피탈·제주은행·신한저축은행) 거래실적까지 포함해 포인트를 적립할 수 있다. 기존 신한카드의 '마이신한포인트' 서비스 대상을 다른 그룹사로 확대한 것이다.
적립된 포인트는 온·오프라인 카드 결제 시 현금처럼 사용할 수 있다. 예·적금, 펀드, 보험료 납입, 환전, 금융수수료 등으로도 쓸 수 있다. 또 비금융서비스인 SK텔레콤 통신데이터 이용권, 음원 이용권 등 각종 디지털 콘텐츠 구매와 스타벅스 커피쿠폰 구입 등 그룹 외부로도 사용처를 확대했다. 대한항공 및 아시아나항공 마일리지(해당카드 보유시), 아모레뷰티 포인트, SSG머니(7월초 예정) 등 제휴사의 포인트·마일리지로 전환도 가능하다.

특히 3만 포인트 이상(우수거래 고객인 Tops고객은 1만 포인트 이상) 적립된 경우 캐시백(현금으로 전환) 신청도 가능하다. 신한 FAN 클럽은 그룹 플랫폼인 '신한 FAN' 애플리케이션(앱)에 탑재됐다. 기존 FAN페이(앱카드) 간편결제, GS25, 교보문고, 11번가 등 12개 제휴사 연계 서비스, 운세, 게임 등 FUN 기능)도 함께 이용할 수 있다. 180개사가 입점된 신한카드 올댓쇼핑몰을 통해 상품 구매도 가능하다.

현재 신한 FAN 앱을 이용중인 기존 470만 고객은 간단한 동의 절차를 거친 뒤 이용할 수 있다. 약 1800만명에 달하는 신한카드 포인트 보유 고객과 신규고객은 앱을 다운로드 한 후 등록절차를 거쳐 사용 가능하다.
신한금융그룹 우수고객제도인 Tops Club 고객은 그룹 교차거래실적에 따라 최대 300만원의 포인트를 선택해 받을 수 있다. 아울러 신한 FAN 클럽 출시를 기념해 출석 이벤트, 신한 FAN 클럽 광고모델인 배우 김유정양이 내는 퀴즈 이벤트 등 다양한 포인트 적립 행사도 동시에 실시한다.

신한금융그룹 관계자는 "신한 FAN 클럽은 '포인트도 자산'이라는 관점으로 고객이 포인트를 쉽게 적립하고 가치있게 사용할 수 있도록 만들었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생활·소비 컨텐츠를 지속 확대해 고객의 가치를 극대화함으로써 그룹의 미션인 '미래를 함께 하는 따뜻한 금융'을 적극 실천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손선희 기자 sheeso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함께 본 뉴스

새로보기

포토갤러리

  • [포토] 프리지아 '큐티 섹시의 정석' [포토] 설하윤 '건강미 넘치는 몸매' [포토] 화사, 뭘 입어도 '핫'

    #국내핫이슈

  • [포토] 제시 '완벽한 S라인' [포토] 노제 '물오른 미모' [포토] 아이유 '여신 강림'

    #연예가화제

  • [포토] 조이 '청바지 여신' [포토] 허니제이, 깜찍 매력에 '심쿵' [포토] 김재경 '건강미의 정석'

    #스타화보

  • [포토] 이은비 '매력적인 S라인' [포토] 클라라 '파티룩의 정석' [포토] 제시 '화려한 비주얼'

    #몸매종결자

  • [포토] 킴 카다시안 '완벽한 건강미' [포토] 킴 카다시안 '넘사벽 카리스마' [포토] 킴 카다시안 '파격적 패션'

    #해외스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한눈에 보는 뉴스&트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