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장애인스포츠 개발 캠프, 27일부터 대구대서 개최

최종수정 2016.06.27 10:06 기사입력 2016.06.27 10:06

댓글쓰기

문체부

문체부


[아시아경제 김흥순 기자] 문화체육관광부(문체부)가 후원하고 대한장애인체육회와 대구광역시장애인체육회가 주최·주관하는 '2016 대한장애인체육회(KPC) 개발도상국 초청 장애인스포츠 개발 캠프'가 오는 27일~ 7월 6일 대구대학교에서 열린다.

이 행사는 지난해 대한장애인체육회 창립 10주년 기념으로 시작해 올해로 2회째다. 지난해는 대한장애인체육회가 캠프를 주관했으나 올해부터는 시도 장애인체육회의 순회 개최로 운영한다. 대구는 지난 3월 공모 심사를 통해 올해 개최 도시로 선정됐다. 개발도상국 장애 청소년들에게 교육 기회를 제공하고, 선수들의 기량 향상을 돕고자 마련됐다. 아시아(8개국)와 아프리카(2개국), 아메리카(1개국) 등 총 11개국 66명(선수 46명·임원 20명)이 참가한다. 참가자들은 28일 환영식을 거쳐 29일부터 양궁과 휠체어테니스, 탁구, 수영, 육상 등 다섯 개 종목 '스포츠 아카데미'를 접한다.
이 캠프는 잠재력 있는 장애 청소년들이 미래의 패럴림픽 선수로 꿈을 키워나갈 수 있도록 하는 데 목적을 두고 있다. 이번 스포츠아카데미에서는 전문지도자뿐만 아니라 패럴림픽 선수 출신인 이하걸(휠체어테니스) 선수가 장애 청소년을 지도하는 자리를 마련한다. 또 한국문화 체험과 친교 프로그램 등을 통해 참가자들이 우리 문화를 이해하고, 다양한 국가의 장애청소년들과 우정을 쌓을 수 있는 기회도 준다.

문체부는 참가자들이 자국으로 돌아가서도 꾸준히 훈련할 수 있도록 스포츠용 기구(핸드사이클·탁구로봇세트·양궁세트 등 총 18점·3300만원 상당)를 지원한다. 문체부 정책 담당자는 "우리나라는 장애인 스포츠는 선진국으로 진입하는 과정에 있다. 이번 캠프를 통해 지구촌 개발도상국을 대상으로 국가 위상을 높일 수 있을 것"이라고 했다.

김흥순 기자 spor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