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LG '로보킹 터보' 흡입력 미국 유력매체서 호평

최종수정 2016.06.27 10:00 기사입력 2016.06.27 10:0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원다라 기자]LG전자 로봇 청소기 '로보킹 터보'의 흡입력이 미국 유력매체로부터 호평받았다.

LG전자 는 27일 로보킹 터보가 포브스 등 미국 유력 매체로부터 높은 평가를 받았다고 밝혔다.
경제전문지 포브스는 로보킹 터보에 대해 '마루, 카펫 등 바닥 종류에 따라 다양한 청소 기능을 제공하고 장애물을 피하는 능력이 탁월하다'고 평가했다.

리뷰 전문 매체인 리뷰드닷컴은 로보킹 터보에 10점 만점 중 9.1점을 부여하며 '로봇 청소기가 하기 어려운 카펫 청소에 있어서도 훌륭한 흡입력을 보였다'고 평가했다.

생활건강 정보매체인 리얼심플 닷컴은 로보킹 청소를 최고의 청소기 9개 중 하나로 선정하고 '사람이 직접 청소한 것과 같은 쾌적함을 느낄 수 있다'고 호평했다.
LG전자가 올해 초 미국에 출시한 로보킹 터보는 스마트 인버터 모터를 탑재해 기존에 출시된 로봇 청소기들이 제대로 흡입하지 못하는 콩이나 씨리얼 부스러기와 같은 큰 이물질도 깔끔하게 치워준다.

카메라를 통해 집안의 장애물 위치 등을 기억했다가 경로를 헤매지 않고 수월하게 청소하는 '홈마스터', 모서리 구조의 구역에서도 구석구석 청소하는 '코너마스터', 장애물에 걸리거나 틈새에 끼어도 스스로 벗어날 수 있는 '자동탈출기능' 등을 갖췄다. 소음은 업계 최저 수준인 48데시벨이다.

전시문 LG전자 세탁기사업부장 전무는 "차별화된 청소 성능과 스마트 기능을 앞세워 로봇청소기 시장을 선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원다라 기자 supermoo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