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한화, 4000억 유상증자…"테크윈 인수자금"

최종수정 2016.06.22 17:42 기사입력 2016.06.22 17:42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고형광 기자] ㈜ 한화 가 4000억원 규모의 유상증자를 단행한다. 이 자금으로 한화테크윈(옛 삼성테크윈) 인수 잔금을 치르고 일부는 재무구조 개선에 사용할 예정이다.

22일 금융감독원에 따르면 ㈜한화는 운영자금 4000억원 모집을 위해 주주배정후 실권주 일반공모 방식으로 주당 5000원에 우선주 2000만주 유상증자를 결정했다.

㈜한화가 이처럼 대규모 자금 조달에 나선 것은 한화테크윈 인수 대금 중 잔금(3513억원)을 치르기 위한 것이다. 한화그룹 관계자는 "4000억원 중 테크윈 (인수)잔금에 3500억원을, 나머지 500억원은 부채를 줄이는 데 쓰일 예정"이라고 말했다.
고형광 기자 kohk0101@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