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공정위, 쿠팡·티켓몬스터 '불공정거래 정황' 조사 착수

최종수정 2016.06.21 20:08 기사입력 2016.06.21 20:08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손선희 기자] 공정거래위원회(공정위)가 소셜커머스 업체의 불공정거래 혐의를 포착하고 현장 조사에 착수한 것으로 21일 알려졌다.

이날 관련 업계에 따르면 공정위는 쿠팡, 티켓몬스터 등 소셜커머스 업체에 대해 '대규모유통법' 위반 행위로 현장 조사를 벌였다. 공정위는 이들 업체에 대해 납품대금 지연 지급, 납품 계약서 미교부 등 불공정거래 정황을 확보한 것으로 알려졌다.
정재찬 공정위원장은 이미 지난달 유통분야 납품업체 대표 간담회에서 "6월부터 소셜커머스, 온라인쇼핑몰에 대한 실태조사에 착수해 법 위반 혐의가 확인될 경우 시정해나가겠다"며 관련 조사 의지를 밝힌 바 있다.
손선희 기자 sheeso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