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유스케' 백아연 "노래 할 때 즐겁지 않아 이유는…"

최종수정 2016.06.18 11:05 기사입력 2016.06.18 11:05

댓글쓰기

사진= KBS2 '유희열의 스케치북' 방송화면 캡처

사진= KBS2 '유희열의 스케치북' 방송화면 캡처


[아시아경제 김원유 인턴기자] 백아연이 자신의 비밀을 털어놨다.

17일 방송된 KBS2 예능프로그램 '유희열의 스케치북'에서는 장기하와 얼굴들, EXID, 백아연이 출연, 무대를 꾸미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유희열이 백아연에게 "요즘 노래하는 게 즐겁냐"라고 묻자 백아연은 "사실 즐거워야 하는데 노래 할 때 무섭다. 걱정도 많이 된다. 즐거운 마음이 많이 없어졌다"고 털어놨다.

이어 "눈치를 많이 보게 된다. 많은 분들이 박수를 쳐주시지만 한 분이 찡그리고 계시면 상처를 많이 받는 편이다. 하루에도 수십 번씩 내 이름을 검색해 댓글을 살핀다"고 덧붙였다.

이에 유희열은 "난 예전에 라디오 진행을 했을 때 올라오는 사연을 다 읽는 버릇이 있었다. 그런데 누가 봐도 이건 댓글이 아니라 그냥 내가 싫은 거 같은 댓글이 있더라. 그런 건 아예 읽지 말아라”라며 “관심이나 조언이 아니다. 상처받지 말라. 아연 씨 좋아하는 사람들이 훨씬 더 많다”고 격려했다.
한편 '유희열의 스케치북'은 매주 금요일 밤 11시50분 KBS2에서 방송된다.


김원유 인턴기자 rladnjsdb@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