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유스케' 젝스키스 "고지용과 꾸준히 연락…스케줄 얘기는 못해"

최종수정 2016.06.11 15:30 기사입력 2016.06.11 15:30

댓글쓰기

사진= KBS2 '유희열의 스케치북' 방송화면 캡처

사진= KBS2 '유희열의 스케치북' 방송화면 캡처


[아시아경제 김원유 인턴기자] 젝스키스 멤버들이 고지용에 대해 언급했다.

10일 방송된 KBS2 예능프로그램 '유희열의 스케치북'에서는 16년 만에 재결합한 젝스키스 멤버들의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강성훈은 "음악 이야기를 할 수 있는 스케줄은 '스케치북'으로 시작인 것 같다"고 말했다.

이어 은지원은 "이재진이 요즘 입이 트여 말하는데 자신감이 붙어 긴장했다. 하지만 '스케치북' 오니까 긴장이 풀렸다. 스태프들이 알아서 걸러줘 편하다"고 말했다.

또 이날 녹화에 참여하지 못한 고지용에 대해서 은지원은 "연락을 하고 있다"고 하면서도 "스케줄 이야기는 하지 못하고 있다. 속상할까봐 이야기를 못한다"고 덧붙였다.
한편 '유희열의 스케치북'은 매주 금요일 밤 11시 50분 KBS2에서 방송된다.

김원유 인턴기자 rladnjsdb@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