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이미지 변신한 윤하·예은·치타, ‘알아듣겠지’ 무비 메이킹 공개

최종수정 2016.06.15 15:25 기사입력 2016.06.15 15:25

댓글쓰기

윤하 '알아듣겠지'. 사진=뮤직비디오 메이킹 필름 캡쳐

윤하 '알아듣겠지'. 사진=뮤직비디오 메이킹 필름 캡쳐


[아시아경제 김재원 인턴기자] 가수 윤하의 ‘알아듣겠지(Feat. HA:TFELT, 치타)' 뮤직비디오 메이킹 필름과 비하인드 스토리가 공개돼 화제를 모으고 있다.

윤하의 소속사인 C9엔터테인먼트는 지난 13일 공식 네이버 포스트를 통해 뮤직비디오에서 만나볼 수 없었던 다양한 모습의 윤하와 핫펠트(예은), 치타의 뮤직비디오 촬영장 비하인드 스토리를 선보였다.

이어 14일 정오엔 유튜브에 3명의 인터뷰와 함께 촬영 현장을 담은 메이킹 필름을 내놓으며 팬들의 관심을 고조시켰다.

윤하는 “‘알아듣겠지’는 당당한 여성상을 표현한 곡”이라고 설명하면서, 지금까지는 청순한 이미지와 모범생적인 이미지만 보여드렸다면 이번에는 약간의 일탈을 하는 모습을 보실 수 있다“고 말했다.

한편 ‘알아듣겠지’는 얼터너티브 기반의 록 사운드와 트렌디한 신스팝, 트랙에 강함을 더해주는 트랩 요소들이 어우러진 곡으로 바람기 다분한 남자친구에게 느끼는 ‘화’에 대한 메세지를 확실히 전달하는 내용을 담고있다.
김재원 인턴기자 iamjaewon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