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산업은행 “현대상선 용선료 인하 합의 실패”

최종수정 2016.05.18 20:56 기사입력 2016.05.18 20:56

댓글쓰기

현대상선 컨테이너선

현대상선 컨테이너선


[아시아경제 강구귀 기자] 산업은행은 18일 해외선주와 현대상선 용선료 인하 합의에는 이르지 못했다고 밝혔다.

이날 산은은 현대상선, 현대상선의 자문사인 밀스타인과 함께 현대상선 용선료 인하를 위해 4개의 컨테이너 선주사와 협상을 진행했다. 싱가포르 이스턴퍼시픽은 화상회의로 참여했고, 영국 조디악은 불참했다.

산은은 “용선료 조정에 실패할 경우 채권단이 가질 수 있는 옵션이 극히 제한적이라고 설명했다”며 “용선주들이 적극적으로 참여해 채무조정이 성사될 경우, 채권단도 현대상선의 경영정상화를 위해 최대한 지원할 방침이라고 전달했다”고 설명했다.

산은은 선주사들과 용선료 협상이 필요하다고 판단될 경우에만 추가적인 논의에 나선다는 계획이다.
강구귀 기자 nin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