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포스코대우, 우즈벡 안질환 환자 무상 지원

최종수정 2016.05.01 11:00 기사입력 2016.05.01 11:00

댓글쓰기

안과 진료·백내장 수술 등 700여명에게 무상 의료지원

[아시아경제 김혜민 기자] 포스코인터내셔널 는 지난달 24일부터 30일까지 7일 간 우즈베키스탄 부하라 주립종합병원에서 국제실명구호기구인 비전케어와 함께 안질환 환자들을 위한 의료캠프를 개최했다고 1일 밝혔다.

▲포스코대우는 지난달 24일부터 30일까지 우즈베키스탄 부하라에서 안질환 의료캠프를 개최했다.

▲포스코대우는 지난달 24일부터 30일까지 우즈베키스탄 부하라에서 안질환 의료캠프를 개최했다.


포스코대우는 의료캠프 기간 동안 부하라 지역 내 백내장·시력 저하·소아안과 질환 등으로 고통받고 있는 700여명의 안질환 환자들에게 무상으로 안과 진료와 개안수술을 지원했다. 의료캠프가 진행된 부하라 지역은 우즈벡 수도에서 서쪽으로 약 670㎞ 떨어진 5대 도시 중 하나로, 포스코대우는 이 지역에서 면방법인을 운영하고 있다.

포스코대우와 비전케어는 2014년부터 3년 간 약 2700명의 지역 주민들에게 무료 안질환 의료서비스를 제공했다. 특히 이번 의료캠프 기간에는 포스코대우 부하라 면방법인 직원 20명이 참여해 통역서비스를 제공하는 등 각종 지원활동을 도왔다.

의료캠프에 참가한 변충섭 부하라 면방법인 대표는 "안질환으로 인해 평생 앞을 보지 못할 것이라는 두려움을 안고 살던 지역 주민들에게 밝은 세상에 대한 희망을 줄 수 있었던 의미 있는 행사"라며 "앞으로도 지역주민들과 상생할 수 있는 사회공헌활동을 지속적으로 발굴해 사회적 책임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김혜민 기자 hmeeng@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