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LG생활건강 후, 4대 궁궐에서 '왕후의 사계' 캠페인

최종수정 2016.03.18 14:10 기사입력 2016.03.18 14:10

댓글쓰기

4대 궁궐의 보존 관리 후원하고 아름다움 알리기 위해
계절별로 덕수궁, 경복궁, 창경궁, 창덕궁에서 차례로 문화 프로그램 실시

LG생활건강 후, 4대 궁궐에서 '왕후의 사계' 캠페인

[아시아경제 임혜선 기자]LG생활건강의 궁중화장품 브랜드 '더 히스토리 오브 후'가 올해 서울의 4대 궁궐에서 '왕후의 사계'를 주제로 궁중문화 캠페인을 펼치며 한국의 궁중문화를 전파한다.

문화재청과 함께 개최하는 이 캠페인은 한국의 대표적인 4대 궁궐의 보존 및 관리를 후원하고, 그 아름다움을 알리기 위해 기획됐다.

후는 올해 매 계절별로 덕수궁, 경복궁, 창경궁, 창덕궁 등 서울 도심의 4대 궁궐에서, 차례로 특색 있는 궁중문화체험 프로그램을 마련해, 계절마다 풍경이 바뀌는 궁의 아름다운 사계와 왕후의 미(美)를 널리 알린다는 계획이다.

첫 시작으로 18일 덕수궁에서 퓨전국악 공연 '왕후의 사계-봄, 눈부시게 빛나는 왕후를 만나다'를 개최했다.

이날 세 차례 진행된 국악 공연에서 다양한 전통의 소리를 재해석해 연주하는 국악밴드 소름(soul:音)과 전통음악과 대중음악의 크로스 오버 국악그룹 고래야 등은 덕수궁의 아름다운 정취와 봄날에 어울리는 다양한 국악 연주를 선보였다.
2번째 행사는 5월 궁중문화축전 기간 중 경복궁에서 시행될 예정이며, 창경궁과 창덕궁에서도 가을과 겨울에 다양한 궁중문화체험 프로그램을 선보인다는 계획이다.


임혜선 기자 lhsro@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