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복면가왕' 백설공주 정체는 유미…"너무 신났다"

최종수정 2016.03.13 17:41 기사입력 2016.03.13 17:41

댓글쓰기

사진= MBC '복면가왕' 방송화면 캡처

사진= MBC '복면가왕' 방송화면 캡처


[아시아경제 김원유 인턴기자] '복면가왕' 에서 '독을 품은 백설공주'의 정체가 공개됐다.

13일 방송된 MBC ‘일밤-복면가왕(이하 복면가왕)’에서는 '독을 품은 백설공주'(이하 백설공주)와 '봄처녀'의 대결이 펼쳐졌다.

결국 백설공주는 봄처녀에게 패배했고 정체를 공개했다. 백설공주는 ‘미녀는 괴로워’ OST, ‘사랑은 언제나 목마르다’ 등 얼굴 없는 가수로 이름을 알린 실력파 가수 유미였다.

유미는 “너무 신이 났다”며 “제 흥에 못 이긴 몸짓이었다”며 출연 소감을 밝혔다.

무대 후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유미는 “칭찬에 목말라 있었다. 지금 나이에 이만큼 노래하는 것은 당연한 것이었다."며 “발라드만 고집하지 않고 음악을 재미있게 도전해야 겠다는 생각을 하게 됐다”고 말했다.
한편 '복면가왕'은 매주 일요일 오후 4시 50분 MBC에서 방송된다.


김원유 인턴기자 rladnjsdb@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