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두 아이 지켜보는 가운데 엄마 처참히 강간…'충격'

최종수정 2016.03.12 16:48 기사입력 2016.03.12 16:48

댓글쓰기

사진= 현지 방송화면 캡처

사진= 현지 방송화면 캡처


[아시아경제 김원유 인턴기자] 인도에서 한 여성이 두 아이들 앞에서 처참히 강간당하는 충격적인 일이 벌어졌다.

인도 영국신문 타이스오브인디아는 우타르프라데시주의 한 마을에서 28세 여성이 버스 안에서 운전기사와 안내원에게 강간을 당했다고 지난 10일 보도했다.
7일 저녁 이 여성은 세 살배기 딸과 생후 14일 된 아들을 데리고 가족 행사에 참석한 뒤 귀가를 위해 버스에 탑승했다. 그러나 이 여성 일행을 제외한 다른 탑승객이 모두 내린 후 운전사와 안내원은 버스 정류장에서 버스를 세우고 강간을 시도했다.

여자가 저항하자 두 가해자는 여자에게 강제로 술을 먹여 정신을 못 차리게 했고, 여자의 무릅 위에 있던 간난아기는 이 과정에서 사망했다.

심지어 세 살배기 여성의 딸은 버스 뒤에 숨어 이 광경을 모두 지켜봐 충격을 주고 있다.
딸은 가해자들이 기억을 잃은 엄마와 죽은 동생을 버스 밖으로 버리는 광경까지 목격했으며, 버스 출발 전에 몰래 빠져나온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인도 경찰은 현재 두 가해자를 집단 강간 및 과실치사 혐의로 구속했다.


김원유 인턴기자 rladnjsdb@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